아이디기억
회원가입 | 아이디/비번찾기






> 전등사사랑방 > 자유게시판
[답글] 전등사 가을음악회의 아쉬운 점 175.210.173.195
관리자 2017-10-20 17:11:24 134
님의 의견을 적극 수용하겠습니다.





------------------------------------------------------------------------------------------------
원본글 :
------------------------------------------------------------------------------------------------

지난주 토요일, 찬바람이 불었지만 가을 밤을 채워줄 선율을 기대하며 일찌감치 자리잡고 기다렸다.


주요인사들, 스님들 소개가 끝나고 그분들의 간단히 음악회를 축하해주시는 인사말씀들이 있었다.

그런데 새얼문화재단의 지용택 이사장님 말씀에 눈살이 찌푸려지기 시작했다. 그분의 '한강' 작가 말씀은

음악이라는 예술을 누리고자 온 사람들에게 적합한 말씀은 아니라고 여겨졌다. 다분히 정치적인 색채를

띤 발언을 하시는데, 듣기에 거슬렸다. 우리는 자유 시민으로서 각자 소신껏 정치적 신념을 가지고 살고 있다. 하지만 이념과 종교, 사상을 떠나서 음악으로 하나가 되고 느끼고자 모인 그 자리에 정치적인

발언이 맞지 않는 것이다. 저는 기독교인이지만 이번 음악회로 전등사와 한걸음 가까워졌다고 느낀다.

화요비, 멋진 국악인의 노래, 알리, 마지막 변진섭의 열창까지, 또 중간 중간 깜짝 출현했던 초등 남학생들까지

한데 어우러져 가을 선사를 환상적으로 만들었다. 다만 소중한 추억으로 남을 음악회에 티가 하나 남겨지는 것이 아쉬울 뿐이다.

전등사에서 아름다운 음악회를 마련해주신 것에 감사드리며 개인적인 의견을 드립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