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이 따뜻해지는 자작시 한편 전등사 은 > 소통공간

본문 바로가기
소통공간
참여마당 소통공간

종무소 마음이 따뜻해지는 자작시 한편 전등사 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화연 댓글 0건 조회 3,326회 작성일 13-11-10 18:43

본문

                              
                                       전등사 은행나무
                                                                장화연  
          부처님 부름에
         오늘도 뛰어오고  있는 나무
 
          나이테값 하기는
          아직도 턱없이 부족 하다고
          겸손히 침묵하는 나무
 
          올해도 살아온 감사를
          노랗게 평화로 물들이고
          너를만나 또하나
          나눔의 따뜻한 추억을 만들었다고
          살랑살랑 잎새마다
          반가운 인사를 하는 나무
 
          모든 세상이 부처님 닮기를 소원하며
          열반도 잊은 그 나무는
          오늘도 부처님전 지극정성 합장하며
          온산의 아미타불이 되어 계시네,
 
                     김포노인 종합 복지관 문예 창작반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밴드 보내기
  • 블로그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텔레그램 보내기
  • 텀블러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X



회원로그인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2006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
그누보드5
(우:23050) 인천광역시 강화군 전등사로 37-41 종무소 : 032-937-0125 팩스 : 032-232-5450 템플스테이 사무국 : 032-937-0152
COPYRIGHT ⓒ 2005~2020 전등사 ALL RIGHTS RESERVED.